생 로랑과 네오 레전드가 만든 게임기

2019.08.17
0
0
생 로랑 리브 디로이트가 네오 레전드와 협업한 아케이드 게임기를 출시했습니다. 먼저 ‘생 로랑 리브 디로이트’는 생 로랑에서 큐레이팅한 상품을 파는 공간이자 라인을 말합니다. 예를 들면 뱅앤올룹슨과 협업해 스피커를 내놓고, 바카라와 손잡고 크리스털 잔을 판매하고 있죠. 라이프스타일 제품 위주로 제작한다고 생각하면 이해가 쉬울 거 같습니다. 한편 2007년 설립된 네오 레전드는 빈티지 게임기를 출시하는 브랜드입니다. 집에서 편하게 추억의 게임을 즐기라는 것인데, 컴팩트 사이즈 기준 2인용 게임기의 가격이 약 3백만 원 수준이니 주머니도 편한 게임기는 아닙니다. 그런 두 브랜드에서 출시한 제품이니, 자연스럽게 예쁘고 비쌉니다. 게임기를 흑백으로 차분히 정리한 후 생 로랑의 상징적인 야자수와 체스판 패턴을 넣었습니다. 게임기보다 차라리 오브제처럼 보이네요. 게다가 시크한 브랜드답게 1인용 게임기만 출시했습니다. 무려 3천 달러가 넘는 게임기인데, 대전도 못하는 거예요. 내장된 게임이 680가지나 된다니 그나마 위안입니다.
에디터 소개
Colley